HOME > 한방자료실 > 건강상식

건강상식 하루 7시간 정도 수면이 건강.장수에 최적
2011-02-08 07:01:17
건강지킴이

~영국 워릭대학의 프란세스코 카푸치오 박사가 이끄는 연구팀은 8일 유럽심장학회지에 발표한 논문을 통해 하룻밤 수면시간이 6시간 미만이고, 너무 늦게 잠자리에 들거나 너무 일찍 일어나는 습관을 가진 경우, 수면장애가 있는 사람 등은 건강에 치명적인 `시한폭탄'을 안고 사는 것과 같다고 지적했다.

카푸치오 연구팀은 8개 나라 47만여 명을 대상으로 7~25년에 걸친 추적 조사 결과, 수면시간이 6시간 미만인 경우 심장질환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48%나 높고, 뇌졸중을 일으킬 위험성도 15%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카푸치오 연구팀이 지난해 수면학회지에서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하면 조기 사망 위험성이 높아진다고 밝힌 연구 결과를 뒷받침하는 것이다.

카푸치오 박사는 지난해 5월 발표한 논문에서 총 130만 명 이상을 대상으로 한 16건의 관련 연구보고서를 종합 분석한 결과, 하루 수면시간이 6시간이 안 되는 사람은 6~8시간인 사람에 비해 일찍 죽을 가능성이 평균 12%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잠을 너무 적게 자면 스트레스 호르몬이나 기타 유해 화학물질의 분비를 촉진해 심혈관계에 `독약'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카푸치오 박사는 너무 많이 자는 것도 건강에 해롭다고 지적했다.

그는 "대략 하루에 7시간 정도 자는 것이 미래의 건강을 보호하고 만성질환에 걸릴 위험성을 낮추는 방법"이라며 "필요한 만큼 자는 것이 건강을 유지하고 장수하는 비결"이라고 밝혔다.

 


그린한방병원 주소 : 3020 WILSHIRE BLVD. #222 LOS ANGELES, CA 90010
TEL. 213-389-3003 COPYRIGHT 2008 그린한방병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