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한방자료실 > 건강상식

건강상식 한약 전탕 후 이산화황, 잔류농약 등 검출 안돼
2009-12-12 09:34:15
건강지킴이
전탕 후 이산화황?잔류농약 등 검출 안돼
KIOM, 다빈도 처방 중금속 등 안전성 검사
 
 
 
한약을 전탕한 후 이산화황(SO2), 잔류농약, 중금속 등에 관한 검사결과가 나왔다.

한국한의학연구원 한약EBM연구센터 신현규 박사팀은 갈근탕, 구미강활탕 등 25개 다빈도 처방(탕액)의 중금속 및 잔류농약, 이산화황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법정 기준치 이하로 검출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검사는 교육과학기술부 ‘표준한방처방 EBM 구축사업’ 일환으로 연구팀은 한약을 전탕한 후 탕액에 대해 ‘대한약전’과 ‘대한약전 외 한약규격집‘, ’식품의약품안전청 고시‘ 등의 기준에 따라 분석했다.

분석 결과 중금속은 허용 기준치 이하로 확인되었으며 농약과 이산화황 등은 검출되지 않았다. 연구팀은 중금속의 경우 물과 반응하지 않고 분리되고, 한약은 전탕 후 찌거기는 버리기 때문이라고 설명하며 그동안 개별 한약재에 대한 안전성 검사 등이 실시된 적은 있으나 탕제에 대한 중금속 검사와 잔류 농약 및 이산화황 검사를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밝혔다.

연구원은 ‘표준한방처방 EBM 구축사업’을 통해 앞으로 25개 주요 처방에 대해 전탕 전후 한약 처방을 더 세분화해 원재료와 세척 후 세척물, 전탕 후 찌꺼기 등에 대한 위해물질 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그린한방병원 주소 : 3020 WILSHIRE BLVD. #222 LOS ANGELES, CA 90010
TEL. 213-389-3003 COPYRIGHT 2008 그린한방병원 ALL RIGHTS RESERVED